Installation view of UK Pavilion, Form + Motion ©

 Image Courtesy of Cheongju Craft Biennale and  British Council

Date
2017년 09월 13일 (수)2017년 10월 22일 (일)
장소
옛 청주연초제조창, 청주

1999년 공예·디자인 전 분야를 다루는 공예비엔날레를 세계 최초로 개최한 이래 청주공예비엔날레는 집중력 있는 기획을 통해 매회 세계 60여 개국, 3천여 명의 작가가 참여하고 40만여 명의 관람객이 방문하는 행사로 성장하였습니다.

올해 10회를 맞이하는 청주공예비엔날레는 여러 국가를 초대하여 세계관을 선보일 예정이며, 그 중에서도 특별히 2017–18 한영 상호교류의 해 공식 프로그램으로 비중있게 마련한 영국관에서는 <형태 + 움직임> 전을 선보입니다. 

영국문화원이 영국공예청, 스코틀랜드 공예비엔날레와 협력하여 기획한 <형태 + 움직임> 전은 청주공예비엔날레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되는 것이여서 큰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잉글랜드와 스코틀랜드 지역의 작품을 조화롭게 배치하고, 특히 올해 초 청주와 제주 등지에서 심도 있는 리서치를 통해 한국의 공예산업에서 종종 사용되는 도구들로부터 영감을 얻은 린다 브로스웰(Linda Brothwell)의 작품 또한 함께 전시되어, 영국의 풍부한 공예세계를 다방면으로 만날 수 있을 것입니다. 

뿐만 아니라, 영국공예청이 주관하는 공예영화페스티벌 리얼 투 릴(Real to Reel)의 2017년도 수상작 영화들을 감상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될 예정이니 청주공예비엔날레 영국관에 많은 관심과 관람 부탁드립니다.

청주공예비엔날레 영국관 <형태 + 움직임> 전

 

청주공예비엔날레 '2017–18 한영 상호교류의 해’ 프로그램

1) 청주공예비엔날레 학술 심포지움 REMAKE

10회를 맞은 청주공예비엔날레 심포지움에서 영국 공예청장을 비롯한 공예 관련 전문가, 기획자, 창작자들이 공예의 새로운 가능성을 탐구하며 사회, 문화를 어떻게 움직여 가는지에 대한 흥미로운 이야기 소개

  • 시간: 2017년 9월 15일(금) 11.00–15.30
  • 장소: 옛 청주 연초제조창 2층 토크룸

2) 영국 문화의 날

청주공예비엔날레 행사장에서 영국을 느낄 수 있는 차 문화를 비롯하여 <오만과 편견> 영화에 등장하는 당대 영국의 라이프스타일과 제인 오스틴의 작품세계 소개

  • 시간: 2017년 10월 6일 (금)
  • 장소: 옛 청주 연초제조창 2층 토크룸

3) 영국 초청 아티스트 워크숍

앨렉산더 맥퀸 레지던시 입주작가 에스나 수(Esna Su)의 친환경 쥬얼리 작품세계를 들여다보고 시리아 카펫 직조기법을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 진행

  • 시간: 2017년 10월 14일 (토)
  • 장소: 옛 청주 연초제조창 2층 토크룸

 

디자인/패션/건축 한영 상호교류의 해